세계일보

검색

尹대통령, 빌 게이츠와 통화…"디지털 바이오 R&D 협력 기대"

입력 : 2022-06-24 15:20:43 수정 : 2022-06-24 15:20: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코로나 진정세인 지금이야말로 미래 보건위기 대비 시점"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4일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이자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 공동 이사장인 빌 게이츠와 통화하고 글로벌 보건 협력 등을 논의했다.

윤 대통령과 게이츠 이사장은 이날 오전 통화에서 코로나19 극복 과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으며 글로벌 보건 협력 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는 한국의 역할과 기여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대통령실 관계자가 전했다.

윤 대통령은 "코로나19가 진정세에 접어든 지금이야말로 글로벌 보건 체계를 재정비하고 미래 보건위기에 대비해야 하는 중요한 시점"이라며 "디지털 바이오 연구개발 육성에 있어서도 게이츠 재단과 협력 여지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게이츠 재단이 그동안 적극적으로 지원해온 감염병혁신연합(CEPI)을 비롯한 보건기구들이 팬데믹 대비에 중심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한국 정부도 이러한 기구들과의 협력을 확대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윤 대통령은 게이츠 이사장이 최근 국내 출간한 저서 '빌 게이츠 넥스트 팬데믹을 대비하는 법'을 보내준 데 대해 고마움을 표했고 게이츠 이사장은 윤 대통령에게 취임 축하 인사를 밝혔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