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독일 "가스 부족 계속되면 겨울엔 일부 산업 셧다운 불가피"

입력 : 2022-06-24 15:15:12 수정 : 2022-06-24 15:15: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부총리 "독일, 가스 부족 향해 가는 중"
로베르트 하베크 독일 부총리·기후보호부 장관. AFP연합뉴스

로베르트 하베크 독일 부총리 겸 경제부장관은 24일(현지시간) "가스 부족이 겨울철까지 이어지면 일부 산업은 '셧다운'(운영 중단)을 해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하베크 부총리는 이날 독일 주간지 '슈피겔' 인터뷰에서 "독일은 가스 부족 사태를 향해 가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하베크 부총리는 가스 부족과 관련해 기업·개인 지원 대책을 추가로 펼치겠다면서도, 이런 대책만으로 충격을 모두 흡수하기에는 역부족일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독일은 전날인 23일 러시아의 가스공급 축소에 대응해 가스 비상공급계획 경보를 '비상' 단계로 상향 조정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