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행사비=중형차 한 대”…장윤정, 50억 한남동 아파트도 2달 만에 30억 ‘껑충’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6-24 14:47:36 수정 : 2022-06-24 14:47: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BS2 ‘연중 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행사의 달인 장윤정(사진)의 아파트 매매가가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2 ‘연중 라이브’에서는 ‘행사의 달인’ 스타 1위는 장윤정이 차지했다.

 

장윤정은 과거 한 예능 방송에서 지금까지 공연 횟수를 묻는 질문에 대해 “1년에 못해도 40주는 하는 것 같다. 하루에 2회씩. 1년에 10만km 더 탔을 거다. 우리가 차를 1년 반 타면 폐차를 시켰다. 연예인들 차는 큰 차를 8대 탄 것 같다”고 언급했다.

 

행사의 여왕인 만큼 잊지 못할 에피소드도 있다고. 장윤정은 과거 한 방송에서 건설회사 준공식 행사를 언급하며 “무대가 안 보이더라, 지게차에 철판을 싣고 오시더니 그걸 낮춰서 거기에 올라가서 노래하라고 했다”고 밝혔다.

 

KBS2 ‘연중 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또한 그는 “개 앞에서도 노래를 했다. 애견 페스티벌을 해서 견주들이 있는지 알았더니 개들만 있더라”는 일화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만큼 많은 다양한 행사를 한 장윤정에 가수 진성은 “행사 50%를 싹쓸이 했다. 우리는 이삭이나 주워먹었다”고 토로했고, 후배 가수 이찬원은 “트로트계 몸값을 일정 기준 이상으로 올려준 분이 장 회장님이시다, 저는 처음보다 125배 올랐다”라면서 장윤정을 향해 고마움을 드러냈다.

 

한편 장윤정의 행사비는 중형차 한 대값 플러스 알파로 알려져 있다. 그야말로 걸어 다니는 중소기업이라고. 또한 그는 지난해 3월 한남동의 고급아파트를 50억원에 분양 받은 후 두 달 만에 30억원이 올라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