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기남부 밤사이 100㎜이상 폭우…침수 등 피해 속출

입력 : 2022-06-24 08:58:28 수정 : 2022-06-24 08:58: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3일 밤부터 24일 새벽 사이 경기도에 1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면서 시설물이 물에 잠기는 등 피해가 잇따랐다.

 

경기도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까지 도내 31개 시·군 평균 누적 강수량은 114.9㎜다.

 

경기 남부에도 안양 119㎜, 광주(경기) 117㎜, 성남 105㎜, 시흥 103㎜ 등 100㎜ 이상 많은 비가 내린 지역이 많다.

 

많은 비가 내리면서 피해 신고도 잇따랐다.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접수된 비 피해 신고는 160여건으로 집계됐다. 인명피해가 발생한 사고는 없으며, 도로와 각종 시설 침수 사고 등이 대부분이다.

 

광명역 인근 주차장의 경우 7~8㎝가량 내부가 침수돼 한 때 차량이 통제되기도 했으며, 광주(경기)의 도로에서도 차량이 침수돼 견인됐다.

 

한편, 도 전역에 발효됐던 호우주의보 및 경보는 차례대로 해제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수도권에 잦은 비와 함께 집중호우 가능성이 있다"면서 "기상정보와 최신의 예보를 참고해 피해를 예방해달라"고 당부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