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화물트럭에 폐목재 실어 운반하려던 50대 작업중 숨져

입력 : 2022-06-23 17:18:23 수정 : 2022-06-23 17:18: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천 북항 부두에서 화물트럭에 폐목재를 실어 운반하려던 50대가 작업 중 숨졌다.

 

23일 인천경찰청 광역수사대에 따르면 전날 오전 9시50분께 인천 서구 북항 목재부두에서 25톤 화물트럭 짐칸에 옮겨 실은 폐목재를 결박하던 A씨가 떨어진 목재에 맞았다.

 

이 사고로 A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A씨는 화물트럭 운반기사로 이날 업체의 의뢰를 받고 폐목재를 트럭에 옮긴 뒤, 운반하기 전 결박하는 작업을 혼자서 하다가 떨어진 폐목재에 맞아 변을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