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외교부 "방역당국 요청시 원숭이두창 유입방지 적극 협조할 것"

입력 : 2022-06-23 17:35:41 수정 : 2022-06-23 17:35: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세계적으로 확산하며 글로벌 보건 위기 우려를 낳고 있는 감염병 원숭이두창의 확진자가 국내에서도 발생한 가운데 23일 영종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모니터에 '원숭이두창 감염병 주의' 안내문이 표시되고 있다. 연합뉴스

국내에서 원숭이두창 첫 번째 확진자가 나온 가운데 외교부가 "방역 당국의 요청 시 해당 질병의 국내 유입 방지를 위해 협조하겠다"고 23일 밝혔다.

외교부 최영삼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국내 원숭이두창 첫 확진자 발생 관련 대응 방안에 대해 이같이 설명했다.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더믹을 계기로 외교부는 국내 유관기관 간 협조 체계에 가장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면서 "원숭이두창 관련 국내외 발생 동향 등에 대해 외교부도 주의 깊게 관련 사항을 모니터링 중"이라고 말했다.

질병관리청은 전날 브리핑에서 독일에서 인천공항으로 지난 21일 귀국해 의심 증상을 보인 내국인 1명이 원숭이두창 확진자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해당 확진자는 독일에서 의심 환자 접촉 이력이 있음을 진술했다.

최 대변인은 확진된 내국인의 독일 내 이동 경로 공개 요청에 대해 "관련 당국과 소통 후 필요한 조처를 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