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원·달러 환율 13년만에 1300원 ‘터치’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6-23 09:36:00 수정 : 2022-06-23 12:03: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뉴시스

원·달러 환율이 약 13년만에 처음으로 1300원을 ‘터치’했다. 

 

23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개장 10여분 후 전날보다 3원 오른 1230.3원을 기록했다. 이후 오전 9시18분 현재 환율은 1230.15원을 기록하고 있다.

 

원·달러 환율이 장중 1300원에 도달한 것은 지난 2009년 7월14일(고가기준 1306.0원) 이후 처음이다. 원·달러 환율은 최근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ed·연준)의 잇따른 금리 인상에 따른 경기침체 우려 및 달러 가치 상승 등으로 인해 계속 상승 중이었다. 


이도형 기자 scop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