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의정 활동 개시 전 연수 일정부터 잡은 평택시의회

입력 : 2022-06-23 01:00:00 수정 : 2022-06-22 17:49:4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의회사무국 예산 1400만원으로 연수 계획

다음 달 1일 임기를 시작하는 경기 평택시의회 시의원 당선자 18명이 이달 말 의회사무국 예산으로 연수를 계획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인근 화성시나 오산시 등 다른 지역 시의회가 임기 개시 전에 간담회 형식의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하는 것과는 대조적이다.

 

22일 평택시의회에 따르면 제9대 시의원 당선자 18명은 의회사무국 공무원 20명과 함께 23일부터 24일까지 1박2일 일정으로 충북 제천의 한 리조트에서 의정 연수를 진행한다. 연수 비용은 연수·세미나 명목으로 올 상반기 제8대 시의회에서 편성한 예산 1500만원 가운데 1400만원이 사용될 예정이다.

 

이를 두고 임기를 시작하기도 전에 당선자 신분의 시의원들이 의회 예산을 사용하는 건 문제가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시민단체인 평택시민재단 관계자는 “예산 지출의 목적성과 타당성 측면에서 문제가 될 소지가 있다”며 “의정 연수 예산은 당연히 현직 의원을 대상으로 하는 걸 전제로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실제로 인근 화성시의회의 경우 임기 전 오리엔테이션 프로그램을 이달 29일 의회 대회의실에서 개최하고, 의정 연수는 다음 달 6일과 7일 실시할 예정이다. 평택시의회 사무국 관계자는 “임기 시작 후엔 의원들이 활동이 많아져 연수 일정을 잡기 힘들기에 지금이 적기라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평택=오상도 기자 sdo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