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불꺼진 전광판… 英 철도노조 30년 만에 최대 파업

입력 : 2022-06-22 20:10:17 수정 : 2022-06-22 20:10: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영국 철도노조가 30년 만에 최대 파업에 돌입한 첫날인 21일(현지시간) 한 시민이 런던 유스턴 기차역의 불 꺼진 전광판을 촬영하고 있다. 영국 철도시설공단인 네트워크 레일과 13개 철도회사 소속 철도해운노조(RMT) 노조원 약 4만명은 물가 상승을 이유로 ‘임금 7% 인상’을 요구하며 이날 일손을 놓았다. 파업은 23, 25일에도 예정돼 있다. 지난달 영국의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작년 동월 대비 9.1%로 두 달 연속 40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