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친문' 전해철, 당권 도전 포기…'이재명 불출마' 압박

입력 : 2022-06-22 16:40:40 수정 : 2022-06-22 17:07: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8·28 전대 불출마 선언…"저부터 모든 것 내려놓겠다"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의원.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의원이 22일 차기 당 대표를 선출하는 8·28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했다.

 

친문(친문재인)계 핵심인 전 의원은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서 "저는 이번 전당대회에 불출마하겠다"며 "민주당의 가치를 중심으로 당을 이끌어나갈 당 대표와 지도부가 구성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친문계 유력 당권주자로 거론돼온 전 의원의 당권 포기는 사실상 이재명 상임고문의 동반 불출마를 압박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전 의원은 "후보 당사자를 포함한 일부 의원에 대한 불출마를 이야기하는 분들이 있다"며 "당을 바로 세우고자 하는 절박한 심정에서 나름대로의 방안을 찾은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를 민주당의 혁신과 통합을 위한 진정성으로 이해하고 그 취지에 동의한다"며 당내 일각의 '이재명 불출마' 여론에 힘을 실었다.

 

전 의원은 "연이은 선거 패배로 어려움에 처해 있는 지금 당을 정상화하고 바로 세우는 일에 지혜를 모아야 한다"며 "지금의 혼란스러운 상황이 하루빨리 수습되고 미래를 위한 비전과 과제가 활발히 논의될 수 있는 토대를 만들기 위해 저부터 모든 것을 내려놓겠다"고 말했다.

 

그는 "당의 민주적 의사결정 구조를 정착시키고 정책 정당, 시스템 정당으로 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며 "이번 전당대회는 이와 같은 일을 구체적으로 이야기하고 평가하는 장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