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동연 "청년에 기회의 땅 경기북부 만들 것"

입력 : 2022-06-22 01:00:00 수정 : 2022-06-21 20:42: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연합뉴스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21일 경기북부 지역 청년들과 만나 “기업 투자 유치와 규제 완화 등을 통해 청년에게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하는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 당선인은 이날 오후 포천시 신북면 아트밸리 청년여행LAB에서 '경기북부 청년협의회' 주최로 마련된 간담회에 참석했다.

 

그는 간담회에서 “경기북도 설치를 강하게 주장한 논리 중 하나는 경기북부 주민들의 피해나 그간의 차별에 따른 보상 차원이 아니라 경기북부의 무한한 성장 잠재력을 보았기 때문“이라며 “북부지역 청년들의 잠재력과 열정을 표출하는 생태계를 만든다면 좋은 결실을 맺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어 “표로도 빚졌고, 말로도 빚졌고, 공약으로도 빚졌다“며 “도민에게 진 빚, 임기 중 차곡차곡 갚아 경기도를 바꿔 대한민국을 바꾸겠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청년들이 도전에서 실패해도 재기할 수 있고 용기를 찾을 수 있는 생태계를 만들어야 한다“며 “경기북도 신설과 관련해 기업 투자를 유치하고 창업과 전직의 장을 넓혀주는 동시에 규제 완화를 통해 경제를 활성화하고 싶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청년정책의 화두는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청년들에게 공부할 기회, 일할 기회, 집을 가질 기회 등 더 많은 기회를 만들어주고 싶다. 기회의 빈익빈 부익부를 없애겠다“고 강조했다.

 

김 당선인은 간담회에 참석한 청년 일부를 취임식과 관사에 초대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포천=송동근 기자 sd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