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 창공으로…고도 650㎞ 통과

입력 : 2022-06-21 16:17:31 수정 : 2022-06-21 21:07: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내 독자 기술로 개발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가 21일 오후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에서 2차 발사되고 있다. 고흥=연합뉴스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가 21일 오후 4시 우주를 향해 발사됐다.

 

이날 오후 4시 13분 기준 현재까지 로켓 1단이 분리됐고 2단 로켓까지 점화, 3단 엔진 정지까지 확인된 상태이다.

 

현재 정상 궤도 650㎞를 통과하는 등 순항 중이다.

 

 

발사 42분이 지나면 성능검증위성과 첫 교신을 하게 되는데 발사 후 45분 정도면 발사 성공 여부를 판단 가능할 것으로 예측된다.

 

성공 여부와 관련된 브리핑은 오후 5시 10분쯤 열릴 예정이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