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브라질서 해외여행 안 했는데도 원숭이두창 확진자 발생…외국인 접촉

입력 : 2022-06-21 07:21:10 수정 : 2022-06-21 09:00: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보건당국 “확진 8명·의심 6명”
원숭이두창 감염자의 손. AP연합

 

브라질에서 유럽 등 외국을 여행하지 않은 주민이 중·서부 아프리카 풍토병으로 알려진 원숭이두창 확진 판정을 받았다.

 

브라질 보건부는 20일(현지시간) 발표한 보고서에서 남동부 리우데자네이루주 마리카시에 거주하는 20대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외국 여행을 하지 않았으나 최근 외국인을 접촉했다고 밝혀 보건 당국이 전파 경로를 추적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보건부는 전날까지 원숭이두창 확진자가 8명, 의심 사례는 6건이라고 전했다. 확진자는 상파울루주 4명, 리우데자네이루주 2명, 히우 그란지 두 술주 2명 등이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