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코로나19 아직 안 끝났다”…WHO 사무총장, 경고 메시지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6-20 18:05:06 수정 : 2022-06-20 18:05: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테워드로스 “코로나19 팬데믹이 종식했다는 것은 잘못된 인식”
“G20을 비롯한 전 세계 많은 나라에서 코로나19 재감염 조짐”
WHO 사무총장, 인니 족자카르타서 열린 G20 보건장관회의 참석. 안타라통신 연합뉴스

 

세계 보건 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이 끝났다고 보는 것은 잘못된 인식 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최근 G20 국가를 비롯해 많은 나라에서 코로나19 감염이 다시 증가하고 있다는 것을 사례로 언급했다. 

 

20일 안타라통신 등에 따르면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57)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이날 인도네시아 중부자바 족자카르타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제1차 보건 장관회의에 참석해 이 같이 발언했다.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많은 나라에서 모든 규제가 풀렸고,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의 삶으로 돌아간 것처럼 보인다”며 “물론 진전이 있지만, 팬데믹이 끝났다는 인식은 잘못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최근의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건수가 올해 1월 정점 대비 90% 감소했지만, G20 국가를 포함해 많은 나라에서 전염이 다시 증가하는 것으로 보고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확진자 발생 건수가 과거 대비 준 것은 코로나19 검사와 염기서열 분석 건수가 줄어든 것과 맞물려있다고 덧붙였다.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전 세계 인구의 40%가 백신 미접종 상태로 남아있는 만큼 새롭고 더 큰 위험이 있다”며 “코로나검사와 염기서열 분석 부족이 바이러스 진화로부터 우리의 눈을 멀게 하고 있다는 우려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번 팬데믹으로부터 교훈을 얻지 못한 채 공황과 방치의 악순환이 반복될 것이 걱정된다고 말했다.

 

앞서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지난달 22일(헌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제75차 세계보건총회(WHA) 개막 연설에서도 코로나19 사태가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발언한 바 있다.

 

한편, 이날 G20 보건장관 회의에서는 전염병 예방과 대응을 위한 글로벌 보건 시스템 강화, 국가 간 코로나19 백신 인증 협약, 국제여행문서 표준화, 제약산업 강화 등이 논의됐다.


이승구 온라인 뉴스 기자 lee_ow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