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장윤정 “실내 흡연 가능하던 때, 어느 날 목소리 안 나오더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6-20 11:08:19 수정 : 2022-06-20 11:08: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화면 캡처

 

가수 장윤정이 무명 시절 아르바이트 일화를 고백했다.

 

19일 방송된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장윤정이 후배 가수들의 애로사항을 들어주는 시간이 그려졌다.

 

이날 한 후배 가수가 “아르바이트를 하는 도중에 스케줄이 잡히면 어떻게 해야 하느냐”고 질문하자 장윤정은 “(아르바이트를 그만두지 말고)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가수의 꿈을 키우는 게 현실적일 것”이라고 조언했다.

 

그러나 장윤정은 “다만 하고 있는 아르바이트가 노래하는 데 지장이 있는지 없는지 등을 잘 계산해 봐야 한다”며 “나는 과거 라이브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는데 어느 날은 목소리가 안 나오더라”고 깜짝 고백했다.

 

장윤정은 “당시에는 라이브 카페 안에서 흡연이 가능했던 시절”이라며 “노래를 하며 돈을 벌고자 (라이브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는데, 그로 인해 노래를 할 수 없게 되는 상황에 놓였다”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장윤정은 “이런 점들을 잘 고려해 봐야 한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