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권성동, 국회 원 구성 협상 위해 민주당에 마라톤 회담 공식 제안

입력 : 2022-06-20 09:36:24 수정 : 2022-06-20 09:36:2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권 원내대표 “여야 동상이몽해선 민생 위기 대응할 수 없어”
“이번 주 안에 반드시 담판을 짓는다는 각오로 협상 임할 것”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가 국회 원 구성 협상을 위해 더불어민주당에 마라톤 회담을 공식적으로 제안했다.

 

20일 권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여야가 동상이몽 해서는 민생 위기에 대응할 수 없고 여야가 원 구성 협상을 타결할 때까지 만나고 또 만나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주 안에 반드시 담판을 짓는다는 각오로 협상에 임하겠다”며 "민주당은 마라톤 회담에 지체 없이 응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현재 여야는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 문제를 두고 이견을 보이며 20일 넘게 극한 대치를 보였는데 협상에 진전이 없자 다시 한번 공개적으로 제안한 것이다.

 

권 원내대표는 “여전히 여의도의 여당인 민주당은 국회의장과 법사위원장까지 다 가지려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만일 민주당이 후반기 법사위원장은 국민의힘이 맡기로 한 여야 합의를 파기하고 국회의장단을 단독 선출한다면 민심 이탈은 걷잡을 수 없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또 “원 구성 협상을 더 이상은 지체해서는 안 된다. 여야는 정치 논리가 아닌 민생논리로 해법을 찾아야 한다. 민생보다 더 중요한 것은 없다”고 강조했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