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충북 어제 83명 확진…5개월 만에 두 자릿수

관련이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2-06-20 09:08:36 수정 : 2022-06-20 09:08: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 19일 충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83명이 발생했다.

휴일 영향을 받았지만, 도내 확진자가 100명 아래로 떨어진 것은 지난 1월 20일(87명) 이후 5개월 만이다.

휴일 기준으로는 1월 16일의 42명 이후 가장 적다.

전날인 18일(194명)보다는 111명, 1주일 전인 12일(102명)보다는 18명 줄었다.

20일 충북도에 따르면 전날 지역별 확진자는 청주 44명, 충주 22명, 증평 4명, 옥천·영동·진천 각 3명, 제천 2명, 보은·괴산 각 1명이다.

음성과 단양에서는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거점·감염병 전담병원 입원환자는 7명이다. 이 중 위중증은 1명이다.

재택치료자는 1천141명이다.

도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55만9천160명이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