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유재석, 아들 지호 행동에 분노? “아침에 ‘야!’ 소리 질러”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6-19 17:50:15 수정 : 2022-06-19 17:50: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SBS '런닝맨' 방송 화면 캡처

 

개그맨 유재석이 아들 지호 군에게 사과를 전했다.

 

19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새로운 회의실에서 만난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제작진이 10만원 이내의 선물을 준비해 달라고 요청하자 유재석은 준비한 공기청정기를 공개했다.

 

유재석은 해당 선물에 대해 “오늘 아침에 안 까먹으려고 택배를 방 앞에 뒀다”며 “아침에 일찍 일어난 지호가 택배를 뜯고 있더라”라고 설명했다.

 

이어 유재석은 “(아들 지호에 행동에) 놀래서 ‘야!’라고 소리쳤다”며 “지호가 깜짝 놀랐다. 지호가 ‘아빠 왜 이렇게 소리를 질러’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이같은 지호 군의 말에 당황한 유재석은 “‘어 그거 아빠가 가져갈 거야’라고 말했다”며 “지호야 미안하다. 쏘리 마이 썬”이라고 사과를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