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 서울 음주·체납차량 단속에 12대 적발… 137만원 징수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6-19 12:00:00 수정 : 2022-06-19 11:26: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연합뉴스

서울경찰청이 서울시와 25개 자치구, 한국도로공사 등과 함께 음주·체납차량을 합동 단속해 총 12대를 적발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7일 오후 9시부터 11시까지 강서구와 동작구 일대에서 사전 고지 없이 진행된 이번 합동 단속은 올해 4월에 이어 두번째다. 서울경찰청 관할 업무인 음주운전과 대포차, 교통과태료 체납 단속뿐 아니라 서울시에 납부해야 하는 자동차세와 과태료 체납 차량, 한국도로공사의 통행료 체납 차량 등을 한꺼번에 적발하기 위해서다.

 

이번에 적발된 체납 차량 12대와 관련해 체납액 759만원 가운데 137만원을 징수했다. 납부를 거부한 경우에는 번호판 영치, 차량 견인 등 조치가 이뤄졌다.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된 차량은 없었다. 지난 4월 단속에선 체납 차량 13대를 적발해 902만원을 징수한 바 있다.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유관기관과 협업해 음주단속 현장에서 체납 차량 합동단속을 실시함으로써 세금 납부 분위기를 조성하고 공정한 조세 정의를 확립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백준무 기자 jm10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