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급락에 뿔난 개미들 "공매도 금지 필요" 목소리

입력 : 2022-06-17 15:19:43 수정 : 2022-06-17 15:19: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코스피 일평균 공매도액, 전년 대비 11.88%↑

인플레이션에 따른 경기침체 우려로 주식시장의 하락이 연일 나타나자 공매도를 금지해야 한다는 개인투자자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여전히 외국인 중심의 공매도가 쏟아지고 있고 지수를 받쳤던 개인투자자들의 힘이 약화돼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주장이다.

 

1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해(16일 기준) 공매도 거래대금은 53조8893억원에 달한다. 이에 따른 일평균 공매도 거래대금은 약 4855억원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5월3일 국내 주식시장에서 공매도가 부분 재개됐다. 코로나19로 국내증시 폭락이 나타나자 금융당국은 공매도를 전면 금지했으나, 코로나19와 시장 상황 등을 고려해 코스피200과 코스닥150 종목에 한해 공매도를 허용키로 결정했다.

 

공매도 허용 이후 외국인을 중심으로 한 매물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의 전쟁 발생, 경기침체 우려 등으로 지난해 대비 올해 더 많은 공매도가 쏟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코스피 시장에서의 전체 공매도 금액은 약 71조원이나 일평균 공매도 거래대금은 올해 현재보다 낮은 4278억원으로 집계됐다. 또 올해 아직 절반도 가지 않았음을 감안하면 지난해 전체 공매도 규모를 넘어설 가능성도 있다.

 

공매도는 주가가 하락할 것을 내다보고 배팅하는 투자 전략이란 점에서 주가에 부담을 준다. 금융투자업계와 학계 모두 공매도가 주가 하락의 요인이란 점은 인정하고 있다.

 

코스닥 시장의 경우, 올해 총 16조2157억원으로 집계됐으며 이에 따른 일 평균 공매도 거래금액은 1461억원으로 나타났다.

 

특히 공매도 대부분이 외국인들로 나타나고 있다. 올해 외국인들의 코스피 공매도 규모는 38조6898억원으로 전체 코스피 공매도 거래금액에서 71.79%를 차지하고 있다. 코스닥의 경우, 외국인들의 올해 공매도 규모는 10조2349억원으로 전체의 63.11%를 차지한다.

 

이에 개인투자자들은 공매도를 다시 금지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내고 있다. 공매도를 금지하지 않는다면 코스피 2400선, 코스닥 800선 등이 무너질 수 있다는 주장이다.

 

개인투자자들은 종목토론방 등을 통해 "지금과 같은 시장 상황에서는 공매도 금지해야 한다.", "그간 지수를 받쳤던 개인들이 지쳤다. 다시 공매도를 금지하는 대책이 필요하다"고 목소리를 내고 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