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KT, 이미용업계 디지털전환 지원 협약…“상생 서비스 모델”

입력 : 2022-06-18 01:00:00 수정 : 2022-06-17 10:03: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T는 이미용업계의 디지털 전환(DX)을 돕기 위해 1이미용업 프랜차이즈사 뚜르어스 등 9개 기업과 DX 사업 협약을 체결에 나섰다.

 

17일 KT에 따르면 협약식은 서울 동작구 보라매파크스퀘어(KT 서비스 북부)에서 열린다.

 

KT는 이번 협약으로 매장에 필수적인 정보기술(IT) 서비스를 비롯해 소상공인에게 필요한 각종 DX서비스를 도입한다. 인공지능(AI)이 자동으로 전화응대·예약·주문·가게 홍보까지 대신해주는 서비스인 ‘사장님 AI비서팩’과 ‘AI방역로봇’을 제공한다.

 

서비스 가격은 이미용 솔루션사의 서비스들과의 맞춤 설계를 통해 합리적으로 책정할 예정이다.

 

KT 그룹사들도 이번 협약에서 각자의 역할을 담당한다.

 

KT 서비스 북부는 미용실 통신과 방역서비스 및 협약사의 솔루션 상품을 한 번에 제공하는 영업채널 역할을 하고, 매장 내 편리한 결제 서비스는 스마트로가 지원한다. K뱅크는 이미용 창업을 원하는 소상공인에게 유리한 대출 서비스를 지원한다.

 

그 외 LG전자의 ‘스탠바이미(가상 콘텐츠 패드)’와 아이큐브온의 미용실별 예약 및 고객관리가 가능한 ‘콜페이지’ 서비스도 이미용업계 DX에 일조한다.

 

KT 관계자는 “전국 14만개 추정 매장을 운영하는 이미용업계 사장님들의 고충을 해결하고 사업 성공의 니즈를 해소하기 위한 상생의 약속”이라며 “참여사들의 역량과 전문성을 모아 지속 성장 가능한 생태계와 상생 혁신모델을 만들어 보겠다”고 말했다.

 


남혜정 기자 hjna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