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남편 ‘버닝썬 논란’ 후 3년 만에 SNS 재개한 박한별…밝은 근황 ‘눈길’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5-16 17:50:11 수정 : 2022-05-16 20:56: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박한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박한별(사진)이 남편의 ‘버닝썬 논란’ 이후 3년 만에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재개했다.

 

16일 박한별은 인스타그램에 ”제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제주도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만끽 중인 박한별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박한별은 하얀색 원피스를 입고 수수하면서도 소박한 근황을 드러내 시선을 끌었다.

 

앞서 박한별은 지난 2017년 유인석 전 유리홀딩스 대표와 결혼해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이후 지난 2019년 MBC 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 이후 남편 유인석이 ‘버닝썬 사건’에 연루되면서 이후 제주도로 내려가 지내는 근환을 전한 바 있다.

 

현재 방송활동을 하지 않는 그는 제주도에서 대형 카페를 운영중이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