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용만 문체부 2차관, 여직원에 부적절한 신체 접촉”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5-14 08:00:00 수정 : 2022-05-14 05:33: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 4월 회식 중 여직원 성추행 의혹 보도
조 차관 “사과하고 직원도 수용… 끝난 일”
사진=연합뉴스

13일 스포츠전문 매체인 스포티비뉴스는 익명의 관계자를 인용해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에 임명된 조용만 대한체육회 사무총장이 지난달 회식 중 체육회 여직원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했다고 성추행 의혹을 보도했다. 문체부는 체육회에 공문을 보내 사실관계를 확인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차관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지난달 말 회식 중 여직원과 신체적인 접촉이 있었던 것 같다”며 “다음 날 아침에 본부장을 통해 여직원이 불편했다는 느낌을 전해왔고, 내가 미안하다 사과하고 직원도 사과를 수용해 끝난 일”이라고 했다. 이어 “당사자가 이의를 제기하면 뻔히 드러날 일인데 이미 다 끝난 일이었기에 이후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박현준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서지혜 '쇄골 여신'
  • 서지혜 '쇄골 여신'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