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권영세 "尹정부 대북특사에 文, 충분히 검토할 만해"

입력 : 2022-05-12 17:11:21 수정 : 2022-05-12 17:11: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도 거론
권영세 통일부 장관 후보자가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 뉴시스

권영세 통일부 장관 후보자가 윤석열 정부 대북특사로 문재인 전 대통령을 파견하는 방안에 대해 "충분히 검토할 만하다"고 언급했다.

 

권 후보자는 12일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문 전 대통령에게 대북특사 역할을 맡길 수 있다고 보는지에 대한 질의에 "확답을 못 드려 한계는 있지만 충분히 검토할 만하다는 말씀을 드리겠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자원도 없고 사람이 가장 중요한 나라"라며 "사람 중 여러 경험을 가지신 분들이 계속해 이 나라를 위해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굉장히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또 "말씀하신 전직 수반이나 수반급인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라든지, 이런 분들이 남북 관계의 개선과 북한 비핵화를 위한 역할을 하실 수 있으면 적극적으로 검토하셔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