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바로고, 딜리버리랩과 상점주 위한 식자재 유통 효율화 방안 모색

입력 : 2022-05-12 16:56:03 수정 : 2022-05-12 16:56: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바로고가 외식 상점주의 운영 부담을 덜기 위해 딜리버리랩과 식자재 유통 효율화 방안을 모색한다.

 

생태계의 가치를 높이는 초연결 플랫폼 바로고(대표 이태권)가 식자재 통합 유통 플랫폼 ‘오더히어로’의 운영사 ‘딜리버리랩’(대표 이원석)과 전략적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상점주, 라이더와의 상생을 지향하는 바로고는 딜리버리랩의 사업 모델인 ‘식자재 산업 전반의 성장을 주도하는 상생 플랫폼’에 적극 공감해 이번 투자를 단행했다.

 

국내 식자재 유통 구조는 업체별로 취급하는 식자재가 달라 상점주가 상품 별로 개별 주문해야 한다. 각 발주마다 존재하는 최소 주문금액과 배송비로 인해 경제적 부담은 물론 수령 시기가 달라 품질 유지에 어려움이 발생한다.

 

딜리버리랩은 이 같은 고충을 해결하고자 지역 거점을 활용, 식자재를 일괄 수주해 공급한다. 최소 주문금액이 없어 상점주는 경제적 부담을 덜고, 여러 번에 걸쳐 받던 식자재를 한번에 수령할 수 있다. 중소 유통업체도 상점을 순회할 필요 없이 각 지역 거점에만 입고하면 돼 물류 효율과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