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농협경제지주, 농가 찾아 영농철 일손 보태

입력 : 2022-05-13 01:00:00 수정 : 2022-05-12 16:58: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농협경제지주 임직원들은 12일 경기도 여주시 능서면 관내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하였다. 농협 제공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12일 우성태 농업경제대표이사와 임직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여주시 능서면 관내 농가를 찾아 일손을 보탰다.

 

이 날 일손돕기에 참여한 농협경제지주 임직원들은 고구마 재배농가를 방문하여 작업 요령에 대해 교육받은 후 고구마 순 심기 작업을 도왔다.

 

같은 날 농협경제지주 마트상품부 직원들도 경기도 포천에 위치한 사과 재배농가를 방문해 사과 적화작업을 도우며 농번기 인력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농협경제지주 마트상품부 직원들이 12일 경기도 포천에 위치한 사과 재배농가를 찾아 사과 적화작업을 하고 있다.

농협경제지주는 고령화와 코로나19로 인한 농촌 인력난 극복에 동참하고자 매년 농번기마다 전 부서가 자율적으로 일손돕기를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상반기에는 농촌 일손돕기 집중 추진기간인 6월말까지 본부부서 근무직원의 절반 이상인 450여명이 일손돕기에 참여할 계획이다.

 

농협경제지주 우성태 농업경제대표이사는 “농협법 1조에 명시된 농업인의 경제적·사회적·문화적 지위 향상을 경영철학으로 삼고 있다”면서 “농업인을 존중하는 상농(上農)의 마음을 담은 오늘의 일손돕기가 농업인 여러분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