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인천 마트 푸드코트에서 피자 먹고 물 마시던 40대 남성 돌연 사망

입력 : 2022-05-12 14:31:12 수정 : 2022-05-12 14:31: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 “정확한 사망 원인 알 수 없어 부검 의뢰”

 

인천의 한 마트 푸드코트에서 40대 남성이 피자를 먹은 직후 물을 마시다가 갑자기 쓰러져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2일 인천소방안전본부와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35분쯤 인천시 동구 송림동의 한 마트에서 A(41)씨가 쓰러졌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119 구급대가 현장에 출동했을 당시 A씨는 호흡과 맥박이 없었으며 기도 폐쇄로 추정되는 상태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조사 결과 A씨는 지인인 교인들과 함께 푸드코트에서 피자를 먹은 뒤 정수기에서 물을 떠서 마시다가 갑자기 쓰러진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의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는 A씨가 피자를 먹고 물을 마시다가 쓰러진 정황만 확실할 뿐 정확한 사망 원인은 알 수 없어 부검을 의뢰했다”고 말했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서지혜 '쇄골 여신'
  • 서지혜 '쇄골 여신'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