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북한, ‘오미크론’ 확진자 발생 확인… “최대비상방역 이행”

입력 : 2022-05-12 09:15:25 수정 : 2022-05-12 09:15:2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기도 파주시 접경지역에서 바라본 북한 기정동 마을. 뉴스1

 북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스텔스 오미크론' 환자가 발생한 게 처음으로 확인됐다.

 

조선중앙통신은 12일 "우리 경내에 스텔스 오미크론 변이 비루스(바이러스)가 유입되는 엄중한 사태가 조성됐다"고 밝혔다. 북한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을 공식 확인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통신은 "국가방역사업을 최대비상방역체계로 이행할 것"이라며 "국가비상방역사령부가 나라의 방역사업 전반을 엄격히 장악, 지휘할 것"이라고 전했다.

<뉴스1>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