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평산마을 찾은 임종석 “文 편안해보이셨다. 성원해준 국민께 감사”

입력 : 2022-05-11 17:03:09 수정 : 2022-05-11 18:16: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임종석 전 청와대비서실장 페이스북 갈무리.

 

문재인 정부 초대 대통령비서실장이있던 임종석 전 실장(사진 오른쪽)이 문재인 전 대통령(〃 왼쪽)이 귀향한 경남 양산 평산마을을 찾은 뒤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11일 임 전 실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대통령님 퇴근과 양산 가시는 길에 뜨겁게 성원해주신 국민 여러분께 머리 숙여 감사드린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날 오전 임 전 실장은 양정철 전 민주연구원장 등 문재인 전 대통령 핵심 참모들과 함께 경남 양산 평산마을 문 전 대통령 사저를 찾았다.

 

문 전 대통령 부부는 임 전 실장과 함께 사저를 찾은 양정철 전 연구원장, 유은혜 전 교육부 장관, 김태년 의원, 박경미 전 청와대 대변인 등에게 사저 안팎을 소개하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눴다.

 

문 전 대통령 부부는 이날 오전 10시쯤 잠깐 사저 밖으로 나온 모습이 멀리서 목격되기도 했다. 편한 셔츠 차림 문 전 대통령은 밝은 표정으로 잠깐 나와 관계자와 이야기를 나눴다.

 

전날 문 전 대통령의 귀향을 환영하는 시민 수천 명이 몰린 평산마을에는 이날도 오전 일찍부터 문 대통령을 보려는 시민 발길이 이어졌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