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청와대 관저 둘러보는 시민들… 개방 하루 만에 기물 파손

입력 : 2022-05-11 18:35:27 수정 : 2022-05-11 23:05: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종로구 청와대 전면 개방 이틀째인 11일 시민들이 대통령 관저 등 곳곳을 둘러보고 있다. 74년 만에 청와대가 개방되면서 첫날에만 2만6000여명이 찾는 등 관심이 뜨겁다. 이날 청와대 관저 뒤편 ‘경주 방형대좌 석조여래좌상’ 앞에 놓인 기물을 파손한 혐의(재물손괴)로 50대 여성이 체포되기도 했다.


남정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