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CJ제일제당, 생분해 플라스틱 소재 ‘PHA’ 양산

입력 : 2022-05-12 01:00:00 수정 : 2022-05-11 19:51: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印尼 공장서 연간 5000t 규모 생산 돌입
생분해 소재 전문브랜드 ‘팩트’도 선보여
CJ제일제당 인도네시아 파루수안 바이오공장. 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은 해양 생분해 플라스틱 소재 폴리히드록시알카노에이트(PHA)의 대량생산에 돌입했다고 11일 밝혔다.

PHA 양산은 인도네시아 파수루안 바이오공장의 전용 생산라인에서 시작했다. 이 시설에서는 비결정형 PHA(aPHA)를 연간 5000t 규모로 생산할 수 있다. 반결정형 PHA(scPHA) 생산라인도 착공에 돌입해 오는 2025년까지 PHA 생산량을 연간 6만5000t까지 늘릴 계획이다.

PHA는 미생물이 식물에서 유래한 성분을 먹고 세포 안에 쌓아놓는 고분자 물질로 토양과 해양을 비롯한 여러 환경에서 분해되는 특성이 있다. 특히 바닷물에서 100% 생분해돼 친환경 플라스틱 제품의 주요 원료 소재로 활용된다.

최근 국내외에서 석유화학 플라스틱을 줄이고 친환경 원료 사용을 유도하는 규제가 늘어나면서 수백 조 원에 이르는 일회용 플라스틱 시장은 친환경 소재로 빠르게 대체되고 있다. 이에 글로벌 생분해 플라스틱 시장 규모는 지난해 약 5조원에서 2025년 약 16조원의 급격한 성장이 예상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PHA 본생산 개시에 맞춰 생분해 소재 전문브랜드 ‘팩트’(PHACT)도 출시했다. PHA와 ‘행동’(Act)을 합친 단어로, ‘PHA로 친환경 생분해 소재 시장의 패러다임 변화를 이끈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장혜진 기자 janghj@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서지혜 '쇄골 여신'
  • 서지혜 '쇄골 여신'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