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송영길 "安, 李와 분당서 맞대결 좋지 않다는데 동의"…安 반박

관련이슈 선거

입력 : 2022-05-11 15:21:42 수정 : 2022-05-11 15:21: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는 11일 이재명 상임고문(전 경기지사)과 안철수 전 대통령직인수위원장이 나란히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하는 것과 관련, "두 분이 성남(분당갑)에서 부딪치는 것은 좋지 않다는 것에 안철수 후보도 100% 동의했다"고 주장했다.

송 후보는 이날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부처님오신날 (행사에서) 안철수 후보와 옆자리에 앉아 대화를 나눴다"며 이같이 말했다.

송 후보는 '안철수 위원장은 공식적으로 (이 전 지사에게) 붙자고 했었는데 그런 이야기를 했느냐'는 질문에 "정치니까 그렇게 (말)하겠지만 내심으로는 서로가 부딪치는 게 안 좋다는 데 동의하죠. 각자 다 두 분이"라고 답했다.

이에 대해 안 전 위원장 측은 언론 공지를 통해 "사실관계가 잘못됐다"며 "'이 전 지사가 (안 후보와) 맞붙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로 바꾸면 사실관계가 맞다"고 밝혔다.

안 전 위원장도 이날 오후 기자들과 만나 송 후보 발언과 관련한 질문이 나오자 "이재명 후보가 저하고 맞붙는 걸 원하지 않았던 것"이라고 말했다.

이 상임고문은 6월 1일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지는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송 후보의 지역구였던 인천 계양을에, 안 전 위원장은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지사 후보 지역구였던 경기 성남시 분당갑에 각각 출마한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
  • 한소희 '완벽한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