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침체한 분위기 쇄신 위해”… NC, 이동욱 감독 해임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5-11 15:30:28 수정 : 2022-05-11 15:30: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연합뉴스

프로야구 NC 이동욱 감독 해임됐다. 

NC는 11일 "지난해에 이어 최근 반복된 선수단 일탈행위와 성적 부진으로 침체한 분위기 쇄신을 위해 이 감독의 해임을 결정했다"며 "당분간 강인권 수석코치가 감독대행을 맡는다"고 밝혔다. 또한 "구단은 이동욱 감독을 구단 고문으로 위촉하고 예우할 예정"이라며 "당분간 차기 감독 인선 작업에 집중할 것"이라고 전했다.

NC는 최근 한규식 전 코치와 용덕한 코치가 원정경기가 열리는 대구의 한 주점에서 주먹다짐해 물의를 일으켰다. 두 코치는 폭행 사건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고, NC는 이에 가해자인 한규식 전 코치를 경질 조처하고 용덕한 코치를 업무에서 배제했다.

NC는 지난해에도 선수 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어기고 술판을 벌였다가 출장정지 징계를 받는 등 문제를 일으켰다. NC는 어수선한 분위기 속에 올 시즌 9승 24패로 최하위에 머물러 있다.


송용준 기자 eidy015@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