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미·일 축하사절에 친서 받는 尹대통령

입력 : 2022-05-11 02:43:05 수정 : 2022-05-11 02:43: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윤석열 대통령이 10일 용산 청사에서 미국 축하 사절인 ‘세컨드 젠틀맨’ 더글러스 엠호프 변호사(오른쪽)를 만나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받고 있다. 아래 사진은 일본 축하 사절 하야시 요시마사 외무상과 접견하며 일본 총리의 친서를 전달받고 있는 모습.


이재문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