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양세형 “호흡곤란 노인 구조, ‘집사부일체’ 덕분…뿌듯했다”

입력 : 2022-05-08 23:09:30 수정 : 2022-05-08 23:09: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집사부일체' 8일 방송

 '집사부일체' 양세형이 최근 노인을 구조한 순간에 대해 언급했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양세형이 최근 노인을 하임리히법으로 구조한 것과 관련해 소감을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승기는 오프닝에서 "양세형이 사람을 살렸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 양세형이 호흡곤란을 호소하던 노인을 응급조치해 구조한 소식이 전해진 것을 언급한 것. 이에 이승기는 "나도 기사로 보고 너무 놀랐다"라고 반응했다.

 

이에 대해 양세형은 "구조 당시에 고깃집에서 밥을 먹는데 갑자기 쿵 소리가 나더라"라며 "119를 불러달라고 해서 봤는데 할머님이 쓰러지셨고, 아드님이 하임리히법을 하는데 제대로 할 줄 모르시더라"라고 설명했다.

 

이어 "(하임리히법을) 세게 안 하고 천천히 하시길래 소방관이 오기까지 기다리면 위험할 것 같아서 제가 할머니를 일으켜 세워서 하임리히법을 계속했"라며 "그런데 갑자기 할머니의 심장이 뛰는 게 내 몸에 전달이 되더라"라고 얘기했다.

 

그러면서 "머릿속으로 이제 괜찮아지셨구나 싶어서 앉혀 드리고 돌아가서 식사를 했다"라며 "'집사부일체'에서 배우는 게 너무 큰 도움을 받는 것 같고 뿌듯했다"라고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 화면 갈무리

<뉴스1>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
  • 한소희 '완벽한 미모'
  • 르세라핌 홍은채 '막내의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