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靑 개방에… 지하철 늘리고 순환버스 신설

입력 : 2022-05-08 19:10:06 수정 : 2022-05-08 19:10: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2일까지 행사… 市, 교통 확충
경복궁 등 인근 주차장도 확대
청와대 개방을 앞두고 서울시가 신설한 시내버스 01번이 8일 서울 정부청사 인근을 지나고 있다. 연합뉴스

10일 청와대 개방을 맞아 서울시가 대중교통 확대, 편의시설 확충 등 종합지원대책을 가동한다.

서울시는 22일까지 이어지는 청와대 개방 행사에 맞춰 서울 도심을 순환하는 버스 노선을 신설하고, 지하철 3·5호선을 증차 운행한다고 8일 밝혔다. 시는 청와대 개방 기간에 일대 방문객이 하루 평균 2만4000∼4만8000명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우선 청와대와 인근 주요 6개 역사를 순환하는 시내버스 1개 노선(01번)이 신설돼 지난 2일 운행을 시작했다. 충무로역에서 안국역까지 약 16㎞ 구간을 연결하는 도심 순환형 버스로, 7∼10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버스에서 내려 청와대로 편리하게 진입하도록 버스정류장 4개소(국립고궁박물관, 청와대, 춘추문, 경복궁·국립민속박물관)도 신설했다. 청와대 인근 경복궁역, 광화문역, 안국역을 정차하는 지하철 3·5호선은 개방 행사 기간 예비 전동차를 각 6대씩 추가 투입해 하루 최대 약 18만명을 추가 수송한다. 공공자전거 ‘따릉이’는 100대 늘어난 총 263대를 배치하며 대여소를 5개 확대한다.

시는 주차난 해소를 위해 경복궁, 남산예장 등 공공부설 관광버스 주차장, 창의문로 및 사직로 인근 노상 주차장 등 관광버스 주차장 총 8개소 169면을 추가로 확보했다.


정지혜 기자 wisdo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