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LG전자 “협력사 도움되는 지원할 것”

입력 : 2022-05-09 01:00:00 수정 : 2022-05-08 22:21: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조주완 사장, 협력사 첫 간담회
“급변 환경 대응 위한 상생 강화”
서울 여의도 LG 트윈타워. 뉴시스

조주완 LG전자 최고경영자(CEO) 사장이 취임 이후 협력사 대표들과 첫 간담회를 갖고 상생협력 강화를 약속했다.

 

8일 LG전자에 따르면 조 사장은 최근 협력사 모임인 ‘협력회’ 임원들과의 간담회에서 “자동화 시스템 구축, 공급망 다각화 등 제조 경쟁력을 확보하고 급변하는 시장 환경에 선제 대응할 수 있도록 협력사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지원을 지속해서 펼쳐 상생협력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간담회에는 협력회 임원단인 협력사 대표 8명 등이 참석했다. 협력회는 LG전자와 협력사가 상생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운영하는 모임으로, 사출·금속·모듈·회로 4개 분과로 구성된다.

 

LG전자는 협력사의 생산성을 높이는 것이 상생의 핵심이자 지속가능한 성장의 비결이라고 보고 협력사가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스마트 공장을 구축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LG전자는 회사의 자동화 시스템 전문가를 협력사에 파견해 생산제품의 구조나 제조 공법을 자동화 시스템에 적합하게 변경하고 복잡도를 낮추는 등 LG전자가 쌓아온 스마트(지능형)공장 구축 노하우를 전수하고 있다.


남혜정 기자 hjna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서지혜 '쇄골 여신'
  • 서지혜 '쇄골 여신'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