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돌아가신 父 산소 찾아뵙는 꿈꿔”…20년간 700만원 복권 1등 당첨자의 행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4-20 16:02:53 수정 : 2022-04-20 16:02: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 시내의 한 복권판매점에서 시민들이 로또 등 복권을 구입하기 위해 줄을 서고 있는 모습. 뉴시스

 

돌아가신 아버지의 산소를 둘러보는 꿈을 꾼 뒤 연금복권 1등에 당첨되는 행운을 거머쥔 당첨자의 사연이 전해졌다.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은 20일 연금복권 720+ 100회차와 101회차 1등 당첨자를 공개했다.

 

100회차 1등 당첨자는 “돌아가신 아버지 산소를 친구와 찾아뵙는 꿈을 꾼 뒤 1등에 당첨됐다”고 밝혔다.

 

그는 “친구와 함께 아버님 산소를 찾아뵙고 둘러보는 꿈을 꾼 후 다음 날 연금복권을 확인했더니 1등에 당첨됐다”며 “평소에 착하게 살아서 돌아가신 아버지가 복을 주신 것 같다”고 감격을 나타냈다.

 

이어 “당첨금은 대출 상환에 쓰고 결식아동, 어린이재단 등에도 조금이나마 후원할 예정”이라는 뜻을 나타냈다.

 

또한 101회차 연금복권 당첨자는 1등과 2등에 동시 당첨되기도 했다. 101회차 당첨자는 “일주일에 한 번씩 복권을 사면서 ‘언젠가는 당첨되겠지’라고 생각해왔다”며 “당첨 전에는 집도 사고 차도 사고 여행도 가려고 생각했지만, 막상 당첨돼 보니 오히려 아끼고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당첨금은 저축과 노후 준비에 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연금복권 720+는 전국 복권 판매점 및 동행복권 홈페이지에서 구입이 가능하다. 1등 당첨금은 20년간 매월 700만원씩, 2등 당첨금은 10년간 100만원씩 연금 형식으로 지급된다. 세금을 제외한 실수령액은 1등 월 546만원, 2등 78만원 수준이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태리 '순백의 여신'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
  • 수지 '아름다운 미소'
  • 이달의 소녀 츄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