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광주 아파트 붕괴 현장 이스라엘 특수부대 투입 주장에… 소방청 “고려 대상 아냐”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1-15 14:08:13 수정 : 2022-01-15 14:08: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해당 부대 인명 구조 활동 수행 안 해”
15일 광주 서구 화정동의 아파트 신축 공사 붕괴 사고 현장에서 구조대원이 실종자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광주=연합뉴스

소방청이 광주 서구 화정동의 아파트 신축 공사 붕괴 사고 현장에 이스라엘 특수부대를 투입하자는 주장에 대해 “고려 대상이 아니다”는 입장을 밝혔다.

 

소방청은 15일 “이스라엘 특수부대(유니트 9900)의 3D 기술은 건물 붕괴 전·후를 비교해 실종자 위치를 추정하는 기술”이라며 “이 부대는 직접적인 인명 구조 활동을 수행하지 않으며, 구조 대상자의 예상 위치정보를 구조대에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광주 사고 현장과 관련해 “구조 기술이나 장비 부족이 아니라 크레인 전도 및 추가 붕괴 가능 등 현장의 불안정성으로 현재 수색 활동 자체가 곤란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전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정부에 이스라엘 유니트 9900 파견을 요청할 것을 제안한 바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