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내일날씨] 흐린 토요일… 오후부터 전국 곳곳 비 또는 눈

입력 : 2022-01-14 18:00:00 수정 : 2022-01-14 17:46: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4일 서울 시내 빌딩에서 난방으로 인한 수증기가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토요일인 15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오후부터 곳곳에 비 또는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15일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후 3시부터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에 비 또는 눈이 내리기 시작해 충청권으로 확대되겠다. 전북과 경북북부내륙에는 16일 0시부터 오전 9시 사이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남부내륙과 제주도에도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기온이 높아 눈이 쌓이지 않는 곳도 있겠으나, 비 또는 눈이 그치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도로가 얼어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며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경기북부·동부와 강원내륙·산지를 중심으로 15일 아침 기온이 -10도 이하로 추울 것으로 예상돼 건강관리에도 주의가 필요하다. 15일 아침 최저기온은 -12∼1도, 낮 최고기온은 1∼10도가 되겠다. 

 

한편 건조특보가 발효 중인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내륙과 강원영동, 경상권, 일부 전남동부를 중심으로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지역도 대기가 건조한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며 작은 불씨가 큰불로 이어질 수 있으니, 실내 전열기 사용으로 인한 주택화재와 산불 등 각종 화재에 각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