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전 대학생 30명, 방역수칙 위반하고 MT…21명 감염

입력 : 2022-01-14 17:23:26 수정 : 2022-01-14 17:52:5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명은 오미크론 확인
14일 서울 중구 서울역 광장 내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의료진이 검체채취를 하고 있다. 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엄중한 이때 대전의 대학생들이 단체 수련모임(MT)을 갔다가 무더기 확진 판정 받았다.

 

특히 이들 가운데 1명은 델타형보다 전파가 빠른 오미크론에 감염됐다.

 

14일 대전시에 따르면 동구에 있는 한 대학 같은 학과생 5명이 12일 확진된 데 이어 13일 15명이 더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경남 김해에서도 1명이 확진됐다.

 

역학조사 결과 이들을 포함해 이 학과 학생 30명은 지난 9∼11일 보령으로 MT를 다녀왔다.

 

대학 측 관계자는 “학생들이 MT를 간다는 사실을 사전에 몰랐다”며 “학교 차원에서 진행한 행사가 아니라 학생들끼리 추진했다”고 말했다.

 

방역 당국은 이들 대학생이 사적 모임 인원을 4명으로 제한한 방역수칙을 위반한 것으로 보고 고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방역 당국은 나머지 확진자 20명을 생활치료센터로 격리한 뒤 이들에 대해서도 오미크론 감염 여부를 검사하고 있다. 결과는 15일 나올 전망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