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카카오뱅크, KB에 금융 대장주 내줘…골드만삭스 "매도" 제시

입력 : 2022-01-11 16:21:20 수정 : 2022-01-11 16:21:1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카뱅, 상장 이후 최저가 경신…골드만삭스는 투자의견·목표가 하향
카카오뱅크 오피스. 카카오뱅크 제공

카카오뱅크[323410] 주가가 상장 이후 최저가를 경신하면서 KB금융[105560]에 금융 대장주 자리를 내줬다.

미국 투자은행 골드만삭스는 카카오뱅크 주식에 대해 '매도' 의견을 제시했다.

11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카카오뱅크는 전날보다 3.42% 하락한 4만9천350원에 마감하며 종가 기준 최저가를 경신했다.

주가는 장중 3.72% 하락한 4만9천200원까지 밀리며 장중 최저가도 새로 썼다.

시가총액은 23조4천억원으로 줄어들면서 KB금융(24조9천억원)에 금융 대장주 자리를 내줬다.

미국 워싱턴DC에 위치한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청사. EPA연합뉴스

시총 순위는 전날 13위(이하 보통주 기준)에서 14위로 한 단계 내려갔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긴축 기조에 다른 금융주 대비 밸류에이션(평가가치) 부담이 큰 카카오뱅크가 연일 약세를 보이는 것으로 풀이된다.

카카오 그룹 내 이슈, 실적 부진 우려 등도 주가에 악재로 작용하고 있다.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카카오페이 주식 스톡옵션 행사로 논란이 되자 카카오 공동대표 내정자 자리에서 물러났다.

골드만삭스는 실적 하향 조정 등을 근거로 카카오뱅크의 투자의견을 종전 '중립'에서 '매도'로, 목표주가는 8만2천원에서 5만2천원으로 각각 낮췄다.

이날 블룸버그에 따르면 박신영 골드만삭스 연구원은 "카카오뱅크의 대출 증가율이 둔화할 것으로 예상되며 연간 이익 추정치는 하향 조정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연구원은 "정부가 부동산 시장과 가계 대출 증가 단속에 나서고 있다"며 "정부의 조치는 고객의 대출 중단과 모기지 상품의 출시 연기로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올해 카카오뱅크의 실적 추정치를 종전 추정치에서 23%, 내년 추정치는 29% 각각 하향 조정했다"고 덧붙였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