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혁 부산세관 감시국장, 제7대 김포공항세관장 취임

입력 : 2022-01-12 01:00:00 수정 : 2022-01-11 14:23: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혁(앞줄 가운데) 김포공항세관장 취임식 모습.

김혁(54) 부산세관 감시국장이 제7대 김포공항세관장으로 취임했다.   

 

김혁 세관장은 11일 “국민에게 신뢰받고 구성원이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김포공항세관을 만들겠다”라고 취임소감을 밝혔다. 

 

그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전 세계 경제가 어려운 상황 속에 우리 경제와 일상의 완전한 회복을 위해 관세행정 지원에 역량을 집중해 나갈 것”이라며 “수출입 기업과의 원활한 소통 및 적극행정·규제개혁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수출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겠다”는 청사진도 제시했다.

 

이어 직원들에게는 “소통과 융화, 웃음과 활력을 바탕으로 서로 협력해 대한민국 제2의 국제공항세관 위상에 걸맞은 김포공항세관을 함께 만들어 나가자”고 당부했다.

 

김 신임 세관장은 국립세무대학을 졸업하고 89년 관세청에 임용된 후 동해세관장, 서울세관 기업지원센터장 등을 지냈다. 


추영준 기자 yjcho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서지혜 '쇄골 여신'
  • 서지혜 '쇄골 여신'
  • 라잇썸 나영 '미소 천사'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