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국 이어 송영길도 ‘멸공 릴레이’에…“일베 같은 놀이 하고 있다”

입력 : 2022-01-10 15:34:45 수정 : 2022-01-10 16:19: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송영길, 국민의힘 겨냥해 “표 가르기 참 유치해 보인다” 지적 / 조국 전 장관, 지난 9일 트위터에서 尹 등 겨냥해 “일베 놀이” 비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 연합뉴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0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시작으로 이른바 ‘멸공(滅共) 릴레이’가 이어지자 “일베 같은 놀이를 하고 있다”고 혀를 찼다. 멸공은 공산주의나 공산주의자를 멸한다는 뜻이다.

 

송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당 선거대책위원회 세대공감위원회 발대식에서 “여성가족부 폐지 논란으로 이대남(20대 남성)과 이대녀(20대 여성)간의 갈등을 조장하고, 멸치 논란으로 색깔론을 갖고서 이렇게 표를 가르는 게 참 유치해 보인다”며 이같이 지적했다.

 

이어 “야당은 항상 문재인 정부를 비판할 때 국민의 편을 가르고 서로 대립하게 했다”며 “선거에서 이기려고 세대 갈등을 만들고, 남녀 갈등을 부추기면서, 색깔론을 내세우는 게 참 유치해 보이고 나라를 끌고 가기에는 격에 맞지 않는다는 생각이 든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이재명 후보와 이재명 선대위, 민주당은 국민을 분열시키는 게 아니라 하나로 통합하겠다”며 “세대를 분열시키는 게 아니라 통합시키고, 남녀의 갈등을 조정하며 남북 갈등을 화합으로 끌어가 위기의 시기에 국민의 에너지를 통합하는 정부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송 대표의 발언은 앞서 윤 후보가 이마트에서 멸치와 약콩 등을 구입하며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에서 촉발한 ‘멸공’ 논란을 거듭 연상케 한 데 따른 정면 비판으로 풀이된다. 윤 후보에 이어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 대선 경선에서 뛰었던 최재형 전 감사원장도 멸치와 콩 등을 사거나 맛보는 사진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재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도 윤 후보 등을 겨냥해 ‘일베 놀이’를 한다고 비판했다. 조 전 장관은 지난 9일 자신의 트위터에 “국힘 대선 후보와 정치인들의 ‘달-파-멸-콩’ 일베 놀이”라며 “뿌리가 어디인지 보여준다”고 적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