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전 33명 신규 확진… 초등학교 학생·가족 등 감염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2-01-10 10:27:10 수정 : 2022-01-10 10:27: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뉴스1

대전의 한 초등학교 학생과 가족 등 15명이 잇따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10일 대전시에 따르면 전날 동구 A초등학교 학생 등 7명과 가족 5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학교는 앞서 지난해 12월 20일 동구 A초등학교 3학년 학생 1명에 이어 같은 달 27일 공부방 교사 1명과 같은 학교 4학년 학생이 확진됐다.

 

대전에서는 대덕구 체육관 관련도 2명 늘어 누적 23명이 됐다.

 

전날 하루 대전에서는 33명이 확진됐다. 최근 1주일간 대전지역 확진자는 총 275명으로, 하루 39.3명꼴이다.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감염자는 12명이 추가돼 총 59명이 됐다.

 

위중증 환자 전담 병상 46개 중 35개가 비어 있다.

 

12세 이상 시민 가운데 89.6%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다. 부스터 샷 접종률은 41.7%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