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기도를 K팝 성지로” 관광사업 추진

입력 : 2022-01-10 01:10:00 수정 : 2022-01-10 01:03:4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78개 과제에 5년간 7774억 투입
노후 관광지 재생·크루즈 활성화도

경기도가 올해부터 2026년까지 5년간 7774억원을 투자해 K팝 성지 조성, 비무장지대(DMZ) 세계유산 등재 신청, 관광 경제활동 블록체인 모델 개발 등 78개 사업을 추진한다.

도는 이런 내용을 담은 ‘제7차 경기도 관광개발계획(2022~2026)’을 수립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관광개발계획은 관광진흥법에 따라 향후 5년간 정책 추진 방향을 제시하고자 마련됐다.

‘모두를 위한 관광, 글로컬(글로벌+로컬) 관광경기’를 비전으로 사람·문화·지역이 함께하는 상생관광, 미래세대와 공존하는 지속가능관광, 새로운 변화를 추구하는 스마트 혁신관광을 3대 목표로 설정했다.

우선 BTS 등 K팝 가수와의 포토포인트(사진 촬영 명소)를 지정하고 콘서트도 정례적으로 개최해 경기도를 K팝의 성지로 조성하기로 했다.

지역 중심의 유니크 베뉴(이색 회의 명소) 발굴, 평택·당진 국제여객터미널 개장에 맞춘 크루즈관광 활성화,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노후 관광지 재생 사업, 경기도형 노포(老鋪) 브랜드화 등도 추진한다.

DMZ의 환경·생태적 가치를 높이기 위해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 지정과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신청을 지속해서 도모한다. 도민이 관광 개발의 직접적인 수혜자가 되도록 관광 기회 확대를 위한 노동자 휴가비 지원, 도민 여행 지원 플랫폼, 관광 할인 패스 등을 도입한다.

1번 국도, 안양천, 한탄강, 순환둘레길 등에 인접한 시군이 연계상품 공동 개발을 모색하는 ‘연계협력형 관광개발사업’도 지원한다.

도는 경기관광 명소를 메타버스로 연결하는 등 관광 부문의 디지털 산업생태계를 구축하는 한편 도내 관광 관련 학과 보유 대학과 연계한 취업 지원 사업으로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