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최신 기술로 전차의 앞길 밝힌다… K1E1 성능개량 포수조준경 개발 착수

입력 : 2021-12-29 01:00:00 수정 : 2021-12-28 14:14: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화시스템은 방위사업청과 K1E1전차 성능개량 포수조준경 체계개발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업규모는 약 60억 원으로 2025년까지 개발할 예정이다.

 

전차의 ‘눈’ 역할을 하는 조준경은 주·야간 표적을 정확하게 관측하고, 조준해 전차의 공격 성공률을 높일 수 있는 중추적인 역할을 하며 전시상황에서 전차의 생존성과 직결되는 중요한 장비이다.

 

K1E1전차 포수조준경은 부품 단종 및 장비 노후화로 운영 유지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번 개발을 통해 K2전차 수준의 포수조준경을 장착해 작전 수행을 위한 전반적인 성능 향상 및 장비 유지의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시스템은 올해 7월 K계열 전차 포수조준경의 핵심 부품인 열상검출기의 국내개발품 적용에 성공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부품획득·정비용이성·원가절감 등 군 운영 유지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고, 신규 개발비용이 발생하지 않아 최소한의 비용으로 최대 효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박수찬 기자 ps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