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MC몽 “부스터 샷 맞고 죽을 만큼 아팠다…응급실행”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2-08 09:30:02 수정 : 2021-12-08 09:30: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MC몽

 

가수 MC몽(본명 신동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 후 근황을 전했다.

 

MC몽은 지난 6일 인스타그램에 “부스터 샷 맞으러 갑니다. 모더나. 점점 미쳐가는 중”이라고 알렸다.

 

이후 7일 “모더나 맞고 죽을 만큼 아팠다”고 밝혔다.

 

그는 “새벽 열이 39도. 응급실행”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영상에는 건강을 회복한 듯, 공연 준비를 하는 MC몽의 모습이 보인다.

 

한편 MC몽은 오는 30일, 31일 데뷔 20주년 기념 콘서트를 진행한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