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황교익 “이재명 싫다고 조동연 명예 훼손하면 안 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2-07 15:01:05 수정 : 2021-12-07 15:01: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튜브 채널 ‘황교익 TV’ 캡처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사진)이 사생활 논란으로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직에서 사퇴한 조동연 서경대 교수에 관해 생각을 밝혔다.

 

황 칼럼니스트는 지난 6일 오후 페이스북에 “문재인은 좋고 이재명이 싫을 수 있다. 그래도 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재명이 싫다는 이유로 조동연의 명예를 훼손하면 안 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문재인은 사람이 먼저라고 했다”며 “진영이 먼저가 아니라 사람이 먼저이다”라고 부연했다.

 

나아가 “‘문파’라고 깃발을 달고 있으니 결과적으로 문재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일로 보일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사람끼리는 그러는 거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조 교수는 지난달 30일 이재명 민주당 대선후보의 1호 영입인재로 합류한 지 나흘만인 지난 3일 상임선대위원장직에서 사퇴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