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尹 선대위 본부장에 주호영·김성태·원희룡·이준석, 특보단장 권영세

입력 : 2021-11-25 14:44:33 수정 : 2021-11-25 14:44: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변인에는 전주혜·김은혜 의원·김병민 전 비대위원
이준석(왼쪽) 국민의힘 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 선거대책위원회 본부장에 주호영·김성태·원희룡·이준석 등이 임명됐다.

 

25일 이양수 후보 수석대변인은 당 최고위원회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이같은 인선을 발표했다.

 

우선 정책총괄본부장에는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가 임명됐고 홍보미디어총괄본부장에는 이준석 당대표가 선임됐다. 

 

조직총괄본부장에는 주호영 의원이, 직능총괄본부장에는 김성태 전 의원이 총괄특보단장에는 권영세 의원이 임명됐다.

 

권성동 당 사무총장은 당연직으로 종합지원총괄본부장을 맡게 됐다.

 

선대위 대변인에는 전주혜·김은혜 의원, 김병민 전 비대위원, 원일희 전 SBS논설위원이 섬임됐다. 공보단장엔 조수진 의원이, 공보실장엔 박정하 강원 원주시갑 당협위원장이 임명됐다.

 

약자와의동행위원회에는 윤석열 대선후보와 김미애 의원과 함께 직접 함께하기로 했다.

 

이날까지도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의 합류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다.

 

이 대변인은 “오는 12월6일 선대위 발대식을 앞두고 실무진을 구성하고 활동방향을 설정해야 한다”며 “시급한 총괄본부장 6명만 발표했고 다른 분들은 별도로 발표할 것”이라고 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